해양경찰, 어선사고 예방 위한 안전 대책 추진 > 경찰종합

광고문의
::::: 경찰기독신문을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찰종합

해양경찰, 어선사고 예방 위한 안전 대책 추진

페이지 정보

경찰기독산문 기자 작성일2020-02-17 10:39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본문

  

[경찰기독신문 = 김현우 기자] 해양경찰청(청장 조현배)은 지난해 11월 제주해역에서 발생한 대성호 화재사고, 창진호 전복사고 등 대형 사고를 분석하여 어선사고 예방을 위한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16일 밝혔다.

 

최근 3년간 바다에서 발생한 어선사고는 전체 선박사고의 약 62%를 차지하며 조업 중 선원이 사망 또는 실종하는 사고도 총 인명피해의 약 87%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어선사고 주요원인으로는 선체 정비불량, 운항부주의 등 인적과실이 95.6%를 차지하는데 반해 기상악화 등으로 인한 사고는 4.4%로 나타나, 사전 안전점검과 교육으로 상당 부분 예방이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국내어선 대부분(96%)이 불이 나기 쉬운 섬유강화 플라스틱(FRP) 재질로 만들어져 화재예방 방안 마련이 절실한 실정이다.

 

이에 해양경찰청은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KOMSA), 한국선급(KR)과 협업하여 예방활동과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불법 증개축하는 어선에 대한 단속을 강화할 방침이다.

 

파출소는 관내 어선을 대상으로 불법 증개축 단속과 비치된 소화기를 점검하는 한편, 기상악화 시 강력한 운항통제와 어선안전조업국과 원거리 조업선의 안전여부를 주기적으로 확인한다.

 

어업인 안전조업 문화 확산을 위해 위험한 조업을 자제하는 안전 의식 향상운동을 수협중앙회 등 관계기관단체와 함께 전개하기로 했다.

 

올해 8월부터 시행되는 어선안전조업법에 따라 기상예비특보 시에도 구명조끼를 착용하는 안전법령 홍보활동도 펼친다.

 

풍랑주의보 시 30톤 미만 출항금지(기존 15톤 미만) 위치보고 강화(1, 풍랑 2, 태풍 6) 항해기상예비특보시 어선원 구명조끼 착용 의무화 등 규정 예정이다.

 

10톤 미만 소형어선의 화재 예방을 위해 기관실과 거주시설에 자동식 소화기 설치 의무화와 소형어선 전복사고 예방을 위해 복원성 검사 대상 확대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정책이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해양경찰청 관계자는 전체 선박사고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어선 사고 실태를 지속적으로 분석해 사고 예방활동을 강화하겠다어업종사자께서도 안전조업 문화가 빨리 정착될 수 있도록 동참해 주시길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김현우 기자 pcnorkr@hanmail.net

 

 

<저작권자(c)경찰기독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mk유학원
소피아원어성경연구원
하존

경찰기독신문 | 서울,다50352 | 등록일:2016년09월26일 | 발행/편집인:정연수 |편집국장: 문형봉 | 전화:02-583-2525 | 팩스 0303-0111-1949 | 티스토리 https://pcnorkr10045.tistory.com
(06957)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로 160 , 2층(상도동) | 청소년정보보호책임자 : 정연수 | E-mail : pcnorkr@hanmail.net
COPYRIGHT © http://pcn.or.kr ALL RIGHTS RESERVED. Since 2004 총재:이정춘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